2018.05.10 (목)

  • -동두천 19.6℃
  • -강릉 23.0℃
  • 구름조금서울 19.2℃
  • 맑음대전 22.9℃
  • 맑음대구 24.0℃
  • 맑음울산 16.4℃
  • 맑음광주 22.4℃
  • 맑음부산 16.1℃
  • -고창 18.0℃
  • 맑음제주 18.3℃
  • -강화 12.7℃
  • -보은 22.7℃
  • -금산 22.2℃
  • -강진군 21.0℃
  • -경주시 23.5℃
  • -거제 18.0℃
기상청 제공

‘나의 정체성과 진로 및 참 행복'

(사)참행복나눔운동 총회, 이광영 과학평론가 특강

.
(사)참행복나눔운동이 5월 9일 프레스센터 19층 매화 홀에서 임시총회를 갖고 2대 이사장에 전 연세대 의무부총장 김일순 박사(한국골든에이지포럼회장)를 선임하고 일부 임원을 보완 교체 했다. 초대 이사장 정길생 박사(전 건대총장)가 건강문제로 사임함에 따른 임시총회에서 보완된 임원은 공동대표에 문광순 박사(한국계면공학연구소 이사장), 감사에 유태현 회계사(재원회계법인), 상임이사에 신원균 현 사무처장 등이다. 이날 다문화 가정 27명의 학생에게 장학금을 수여하고 이들을 위한 ‘나의 정체성과 진로 및 참 행복’에 대한 특강(이광영 과학평론가/한국골든에이지포럼 공동대표)이 있었다.

강연 요약    ‘나의 정체성과 진로 및 참 행복’

오늘 우리가 살아가는 세계는 신비에 둘러싸여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밤하늘 촘촘한 별의 세계는 신비의 극치입니다. 우리는 엄청난 별과 우주의 세계를 둘러 볼 때 나의 초라한 모습을 보게 됩니다. 그러나 우리의 생각을 조금 바꾸어 보면 내가 그 우주에 붙어 있는 하찮은 존재가 아니라 바로 그 엄청난 우주가 내 안에 있음을 발견하게 됩니다. 내가 우주를 품고 있는 위대한 존재라는 것입니다.

오늘 이 세대를 살아가는 우리 모두는 엄청난 우주를 품고 있는 위대한 존재일 뿐 아니라 지금 생명활동을 하게 되기까지 138억년이란 기나긴 시간 속에서 탄생한 걸작품(傑作品)입니다.

우리는 이토록 멋있고 위대한 존재로 오늘을 살아가고 있습니다. 우리 모두는 우주를 품고 있는 유구(悠久)한 역사를 지닌 위대한 존재입니다. 미운오리새끼가 아닙니다. 우리 모두는 백조입니다. 나는 위대합니다. 우리는 위대합니다.

창밖을 보세요. 수많은 사람이 오가고 있습니다. 같은 사람이 있을까요. 없습니다. 일란성 쌍둥이도 다릅니다. 우리의 지문(指紋)이 같은 것이 나오려면 100억 명이 있으면 한 사람정도 같을까 말까하다고 합니다. 모든 생명체 특히 인간은 이토록 독특하고 신비한 존재입니다.

세상에 같은 것이 하나도 없다는 것은 어떤 의미일까요. 모든 사람이 자신만의 독특한 무엇을 가지고 있다는 것 아닙니까. 모든 사람이 남이 갖고 있지 않은 자기만의 장점을 가지고 있다는 것입니다. 나만의 장점을 찾아 개발하는 일이 중요합니다.

사람의 위대함은 꿈이 있다는 것입니다. 21세기 찬란한 과학기술문명은 꿈이 만들어낸 산물입니다. 우리는 꿈을 꾸어야 합니다. 꿈은 우리를 성장시킵니다. 꿈은 이루어집니다. 4차 산업혁명시대 미래를 내다보며 나의 꿈을 가꾸어갑시다. 행복한 미래 사회를 위해 우리 모두 멋진 꿈을 꿉시다.




배너

포토


'모럴해저드' 보험사의 '보험사기'도 처벌하라 -조연행 금융소비자연맹 회장
금융감독원이 최근 '보험사기 근절방안 정책 토론회'를 열어 관심을 모았다. 최근 보험사기 규모가 연간 4조5000억 원에 달할 정도로 심각하다는 인식에 따른 것이다. 보험사기가 늘어나면서 보험료도 올라 결국 일반 소비자 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는 판단도 작용했다. 보험사기로 지급되지 않아야 할 보험금이 연간 4조5000억 원에 달한다. 여기에는 병원이 허위로 청구해 연간 2920억~5010억 원이 보험금으로 새어 나간다는 얘기도 나온다. 보험사는 계약자 자산을 지켜야 할 의무가 있다. 그런데 보험사가 보험금을 제대로 지키지 못한다면 사실상 ‘업무 태만’이다. 우리나라 최초의 보험사기는 1923년 보험외판원이 계약자와 짜고 허위로 사망신고해 5000원을 받았다가 발각된 사건이다. 보험사기는 일반적으로 ‘보험회사를 기망해 보험회사로부터 보험계약상 지급받을 수 없는 보험금을 취득하는 행위’다. 이는 형법상 사기죄로 처벌받는 범죄행위다. 그런데 이제는 시대가 바뀌어 보험회사가 보험소비자를 기망해 보험계약상 지급해야 할 보험금을 지급하지 않는 행위도 보험사기나 마찬가지다.'보험사기'는 보험사고를 고의로 일으키거나 발생하지 않은 보험사고를 발생한 것처럼 조작하거나 이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