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2 (화)

  • 구름조금동두천 -5.8℃
  • 맑음강릉 -2.2℃
  • 연무서울 -2.8℃
  • 흐림대전 -5.1℃
  • 맑음대구 -3.8℃
  • 구름많음울산 -1.7℃
  • 맑음광주 -4.3℃
  • 맑음부산 0.0℃
  • 맑음고창 -7.1℃
  • 맑음제주 2.0℃
  • 구름많음강화 -4.3℃
  • 흐림보은 -7.8℃
  • 맑음금산 -8.6℃
  • 맑음강진군 -3.6℃
  • 구름많음경주시 -2.4℃
  • 맑음거제 0.3℃
기상청 제공

아름다운벤치

"Hot Age를 아시나요?"

.
사람의 평균수명이 늘어나고 있는 요즘, 중년 이후의 삶이 더 이상 '나약한 늙은이' 가 아니라는 의미에서,
서드 에이지(Third Age)라는 말을 만들어 냈던, 미국의 새들러 (William Sadler) 박사가 이번에는 은퇴 이후 30년의 삶이 새롭게 발견되고 있다면서, 이 시기(時期)를 핫 에이지 (Hot Age)라고 하였답니다.

새들러 박사의 조사에 의하면, 이 시기의 사람들은 다음 '6R'의 시간을 구가하며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답니다.

1.육체의 부활. (Renewal)
2. 원기 회복. (Revitalization)
3. 영적 재생. (Regeneration)
4. 자아의 재발견. (Rediscovery)
5.회춘(Rejuvenation)
6.인생의 방향 수정. (Redirection)

은퇴자들은 이상 6R을 꾀하면서 뜨거운 인생(Hot Age)을 살고 있다는 것이지요.
그러면서 핫 에이지를 살고 있는 사람들의 공통점 6가지를 찾아서 열거하였습니다.

첫째: 내가 원하는 진정한 삶이 무엇인가를 잘 파악하고 있다. 젊었을 때의 돈, 명예, 사회적 지위 등 과는 달리 이들은 주로 內面的인 만족을 추구한다.
둘째: 과거에는 가족, 친구, 자녀, 직장 등을 위해 살아 왔으나 이제는 자기 自身을 위해 살아도 이기적 이라는 지탄을 받지 않는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
셋째: 그들은 은퇴 후에도, 일을 계속하고 있다. 생계 유지를 위한 일이 아니라 과거에 하고 싶었던 일, 여가를 즐기는 일을 하고있다.
넷째: 정신적인 젊음을 유지하고 있다. 그러기 위해서 그들은 호기심, 웃음, 명랑성, 상상력을 발휘하며 자발적(自發的)이고 능동적인 삶을 살고 있다.
다섯째: 가족, 친척 이외에 더 많은 사람들과 교류하며 베풀면서, 거기에서 행복해지는 사람들이 많다.
여섯째: 그들은 누구나 죽는다는 것과 죽음이 가까워오고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 따라서 항상 죽음에 대한 준비가 되어야 한다. 

정말 멋진 제2의 인생 Retierment 입니다. 모두가 "Hot Age"가 되기를 기원합니다. 
"잃어버린 시간은 결코, 찾지 못한다!"


배너

포토


응급구조사, 정체성 확립 그리고 공부
'응급구조사'는 심전도를 찍을 수 없다. 법에 정해진 업무 범위가 비현실적이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어디까지 허용해야할까? 이건 어려운 문제다. 고려할 게 아주 많다. 나는 응급구조사들의 피켓 릴레이를 긍정적으로 본다. 당연히 내야 할 목소리다. 세상은 움직여야 바뀐다. 발전한다. 그러나 행동에 비해 철학이 부족해 보인다. 어려운 문제를 너무 쉽게 생각하고 있다. 많은 수의 응급구조사가 치열한 고민없이 주장을 펼치고 있다. 솔직히 우려스럽다. 이런 식으로는 누구도 설득할 수 없다. “사람을 살리기 위해서다.”“우리도 충분히 능력이 있다.” 주로 이 두 가지 논거를 펼치던데. 라이센스를 고려하지 못한 주장이다. 폭행의 위기에 빠진 사람이 있다. 지나가던 복싱 선수가 현장을 목격했다. 그에게는 피해자를 구하겠다는 명분이 있다. 범죄자를 제압할 힘도 있다. 그렇다면 그가 체포권을 행사해도 될까? 경찰이 아닌 복싱선수인데? 아예 처벌권까지 행사해도 될까? ‘사람을 살린다’와 ‘능력이 있다.’ 이 두 가지만으론 부족하다. 라이센스 제도의 장·단점을 다룰 생각은 없다. 다만 제도가 가지는 함의를 의욕만으로 침범해선 이길 수 없을 거란 얘기다. 업무 범위를 현실화하기 위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