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5 (금)

  • 흐림동두천 17.5℃
  • 맑음강릉 21.2℃
  • 박무서울 18.9℃
  • 흐림대전 22.1℃
  • 맑음대구 24.2℃
  • 맑음울산 22.1℃
  • 박무광주 20.5℃
  • 맑음부산 20.8℃
  • 구름많음고창 19.5℃
  • 안개제주 17.6℃
  • 구름많음강화 16.3℃
  • 흐림보은 21.6℃
  • 구름많음금산 22.2℃
  • 구름조금강진군 19.0℃
  • 맑음경주시 23.9℃
  • 맑음거제 18.9℃
기상청 제공

농수산식품 온라인주문, 네이버'푸드윈도' 고속성장


설 명절 네이버 '푸드윈도'를 통한 농수산 식품 거래액이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신선한 먹거리를 인터넷으로 손쉽게 주문해 받아볼 수 있게 되면서 명절 차례상에 올라가는 음식이나 선물용 식품에 대한 온라인 수요가 늘고, 단골 고객이 많아진 결과로 보인다. 9일 네이버에 따르면 올 1월 기준으로 푸드윈도의 거래액은 작년 대비 190%, 전월 대비 40% 이상 증가했다. 단일 또는 소수 품목으로 월 1천만원 이상의 매출을 올린 생산자도 지난해 8월 기준 20여명에서 70명으로 대폭 늘었다. 푸드윈도는 전국 팔도의 산지에서 생산한 신선한 먹거리를 소비자들에게 제공하는 서비스로 2014년 2월 선보였다. 현재 황토에서 키운 당진 논 우렁이, 청주 친환경 신선초, 거제도 활 가리비, 음성 천연 아카시아꿀 등 860여종의 식품이 판매되고 있다. 1월 한 달간 큰 폭으로 거래량이 증가한 품목은 사과, 곶감, 유과 등 주로 설 차례상에 올라가는 식품들이었다. 이 밖에 굴비, 홍삼, 한우와 같은 명절 선물용 식품에 대한 수요도 높았다.

실제 푸드윈도에서 한라봉, 천혜향 등을 판매해온 '제주토박이' 농장은 이 기간 월 거래액이 4배 가까이 늘었고, 홍삼액을 직접 만드는 강화도의 '나래식품농장'은 월 거래액이 2배 이상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푸드윈도는 검증된 품질과 중간 단계 없이 생산자의 진솔한 목소리를 전할 수 있는 유통 경로를 강점으로 내세운다. 네이버 담당자는 직접 농가를 방문하거나 미리 상품을 배송받아 맛과 크기, 중량에 대해 꼼꼼히 확인하며 구매자 만족도가 85% 이하로 내려가면 자동으로 판매 리스트에서 제외한다. 또 생산자가 직접 재배철학이나 상품의 차별점, 먹는 방법을 소개하는 등 소비자에 신뢰를 줄 수 있는 홍보용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네이버 관계자는 "기존 쇼핑 플랫폼과 달리 소규모 산지에 특화한 서비스에 집중한 결과 이용자 신뢰가 쌓여 안정적인 매출을 내는 생산자들이 늘고 있다"며 "전국 각지의 생산자들과 함께 성장하도록 플랫폼을 가꾸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포토


이슈 & 논단

더보기
공동체가 함께한 무연고 장례 -부용구
서울역에서 도로를 건너면 높은 건물들 사이 여인숙과 쪽방들이 다닥다닥 붙어있는 동네가 있습니다. 동자동쪽방촌은 주민들 스스로가 사랑방마을주민협동회를 조직하여 열악한 주거환경 개선과 반찬 나눔, 의료서비스 등의 지원을 모색하며 이웃들끼리 나눔의 문화를 만들어왔습니다. 나눔과나눔과도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며 거주민들 중 무연고자가 되어 돌아가시는 분이 있을 때 함께 장례를 치러왔습니다. 그러던 지난 3월 중순 SNS에서 동자동사랑방의 유○○ 이사장의 사망소식을 듣게 되었습니다. 지난 몇 년간 장례 등을 통해 뵈었던 이사장님의 건강에 이상이 생겼다는 소식을 들은 지 얼마 되지 않은 터라 사망소식은 황망하기만 했습니다. 연고자로 형제들이 있었지만 시신인수를 거부하는 상황이라 장례가 언제 확정될지 알 수 없어 기다려야 하는 상황이었습니다. 사랑방 활동가들은 형제분들에게 여러 차례 전화를 걸었지만 연락이 닿지 않았습니다. 시간이 흘러 지난 4월 초 유 이사장의 장례일정이 확정되었고, 화장일에 앞서 동자동에서 추모제가 열렸습니다. 100여 명이 넘는 사람들이 추모식에 조문을 왔고, 각자의 추억들을 가지고 유 이사장을 애도했습니다. 유 이사장은 생전에 아픈 주민들을 병원으로

발행인 칼럼

더보기

해외 CEO 칼럼 &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