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08 (수)

  • 흐림동두천 1.2℃
  • 구름많음강릉 6.4℃
  • 흐림서울 1.5℃
  • 대전 3.6℃
  • 흐림대구 6.0℃
  • 구름많음울산 5.3℃
  • 흐림광주 4.4℃
  • 맑음부산 6.8℃
  • 흐림고창 4.3℃
  • 흐림제주 7.2℃
  • 흐림강화 0.1℃
  • 흐림보은 3.3℃
  • 흐림금산 3.1℃
  • 흐림강진군 4.9℃
  • 흐림경주시 6.4℃
  • 구름조금거제 6.8℃
기상청 제공

내손안 모바일 식당도 장난 아니네....

연 20조원 ‘모바일 식권’ 식신 e-식권·식권대장·페이코 경쟁

연 20조로 추산되는 모바일식권 시장은 출시 초기인 2015년 때만해도 스마트폰 공급률, 가맹점(식당)의 인식 부재 등으로 인해 어려움이 있었으나 현재는 폭발적으로 성장하고 있다.

 

모바일 식권은 기업에게 식권 발급, 관리 등으로 수반되던 기업 총무팀의 식대 관리 업무를 줄여 기업의 경영 효율화와 인건비 절약에 도움을 준다. 직원들에게는 다양한 식당을 비롯해 편의점과 프랜차이즈에서의 식사까지 가능한 복지를 제공한다. 회사 인근 식당에게는 고정 매출을 확보할 수 있어 자금 운용에 도움을 줄 수 있다. 이런 효율성과 장점으로 인해 트렌드가 빠르게 변화하는 IT기업들은 물론이고 다소 보수적인 공기업까지 속속 모바일 식권을 도입하는 사례가 점차 증가하고 있다.

 

현재 모바일 식권 시장은 식신 e-식권, 식권대장, 페이코 등이 각축전을 벌이고 있다. 모바일 식권은 서비스의 안정적인 운영과 유지보수와 더불어 고객사 관리와 식당 관리가 가장 중요하기 때문에 시장 선점의 중요성이 어느 서비스보다도 크게 작용한다.

 

식신에서 운영 중인 '식신 e-식권'은 기존 같이 결제, N빵 결제, 위임 등의 기능 세분화와 더불어 한 단계 진화한 구내식당용 콤팩트 단말기를 앞세워 결제 시간 단축을 실시하고 있다.  또 GS25, CU 등 편의점 브랜드와 시스템 연동을 통해 전국 2만6천개 편의점에서 사용할 수 있게 했다.

또한 '식신 e-식권' 플랫폼 내에서 식당이 만든 음식을 배달해 먹을 수 있는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
현재 금호아시아나그룹, 삼성엔지니어링, LS오토모티브, 현대중공업지주, 삼성웰스토리, 포스코건설 등 많은 대기업들이 식신 e-식권을 이용하고 있다. 자체 확보하고 있는 가맹점 수만 해도 전국 약 4천여 곳에 이르고 있다.

 

'식신 e-식권'은 자사와 계약한 기업의 임직원뿐만 아니라 할인 혜택을 이용하고 싶은 개인에게도 확장할 수 있는 멤버쉽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또한 식당 이외에도 카페, 필라테스 등 다양한 이용처에서 포인트를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식신 관계자는 “스타트업-대기업 및 서비스 간 합종연횡을 통해 모바일 식권 서비스는 앞으로도 눈여겨 볼 만한 성장세를 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포토


이슈 & 논단

더보기

발행인 칼럼

더보기

해외 CEO 칼럼 &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