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10 (일)

  • 맑음동두천 7.4℃
  • 흐림강릉 7.5℃
  • 맑음서울 9.8℃
  • 맑음대전 6.2℃
  • 흐림대구 7.2℃
  • 울산 7.2℃
  • 맑음광주 7.2℃
  • 부산 7.9℃
  • 맑음고창 5.3℃
  • 박무제주 9.8℃
  • 맑음강화 8.9℃
  • 구름많음보은 3.5℃
  • 맑음금산 3.2℃
  • 구름많음강진군 8.8℃
  • 흐림경주시 6.5℃
  • 흐림거제 7.9℃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서울시, 통합장례지원센터 활성화

민간단체 '나눔과나눔'과 업무협약 체결

서울시는 지난해 5월부터 시작한 장례지원 서비스를 보다 체계화하기 위해 지난 6일 비영리 민간단체 '나눔과나눔'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저소득층 및 무연고사 장사서비스 통합 지원하는 것으로 통합 콜 상담 센터(대표번호 1668-3412)를 개설하는 등 민·관 협력 상담기능을 강화한다. ‘나눔과나눔’은 지난 2015년 4월부터 지난해 4월까지 만 3년 간 총 326건의 무연고 장례를 지원, 최다 실적을 기록한 비영리 자원봉사단체로 별도의 수행비 지원 없이 자체 후원금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시는 지난해 3월 서울시 공영장례 조례를 제정해 장사 지원의 제도적 근거를 마련했다. 이후 5월부터 전국 최초로 무연고사‧고독사‧저소득 시민 장례지원 서비스를 시작하고 지난해 연말까지 무연고 장례 248건, 저소득‧고독사 장례 7건 등을 지원하며 고인의 마지막을 배웅했다. 서비스 대상자는 서울시에 주민등록이 되어있는 시민 가운데 ▴무연고 사망자와 ▴장례 처리 능력이 없는 저소득 시민(고인이 장제급여 대상자 이면서 유족이 미성년자, 장애인, 75세 이상 어르신인 경우)을 대상으로 한다.

또 쪽방촌 등에서 고독사한 주민을 위해 다른 주민들이 마을장례를 치르는 경우에도 지원된다. 통합 장례지원 서비스 '그리다' 상담센터는 24시간 365일 무휴로 운영되며 장례의식은 시립의료시설인 5개 병원장례식장(신내, 강남, 보라매병원, 동부병원, 서북병원)과 민간 장례식장 2곳 포함, 8개소에서 치를 수 있다.

배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