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2.28 (금)

  • 맑음동두천 -9.5℃
  • 맑음강릉 -3.0℃
  • 맑음서울 -9.4℃
  • 구름조금대전 -7.3℃
  • 맑음대구 -4.3℃
  • 맑음울산 -2.2℃
  • 구름조금광주 -1.6℃
  • 맑음부산 -1.3℃
  • 흐림고창 -5.2℃
  • 제주 1.2℃
  • 맑음강화 -9.6℃
  • 맑음보은 -7.8℃
  • 흐림금산 -7.1℃
  • 흐림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3.7℃
  • 맑음거제 -0.2℃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정부-언론, 홀로 사는 어르신 함께 돕는다!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12월 27일(목) 오전 11시, 서울 중구 더플라자호텔에서 한국일보와 ‘독거노인사랑잇기’ 사업의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독거노인사랑잇기 사업에 새롭게 참여하게 된 한국일보는, 내년 상반기부터 홀로 사는 어르신에게 신문을 배달하면서 안전도 함께 확인하는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독거노인사랑잇기’ 사업은 공공과 민간이 협력하여 홀로 사는 어르신을 지원하고자 2011년부터 추진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118개 기업 및 공공기관, 민간단체가 참여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민간의 콜센터 상담원 등이 1:1 안부 확인 전화(‘사랑잇는 전화’)를 드리거나, 자원봉사자가 결연을 맺은 독거노인을 직접 방문하여 보살펴 드리고 후원물품을 전달(‘마음잇는 봉사’) 하는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홀로 사는 어르신의 안전을 지키고 있다.

박능후 보건복지부장관은 “홀로 지내는 어르신이 올해에는 140만 명을 넘어섰고 정부 혼자만의 노력으로는 홀로 위험에 처한 어르신을 발굴·지원하기에 한계가 있기 때문에, 민간 부문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력이 절실하게 필요하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번에 ‘독거노인사랑잇기’ 사업에 새롭게 참여를 결정한 한국일보와 지속적으로 지원을 하고 있는 많은 기업․단체에 깊이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배너

포토